태그 : 렌탈마법사
2008/11/25   토라도라 6권 외 강각의 레기오스 2권 등 총합 12권 지름 목록. [28]
2008/09/24   강각의 레기오스 1권 외 인류는 쇠퇴했습니다 등 총합 17권 지름 목록. [19]
2008/04/01   [X-Novel] 렌탈 마법사 10권 감상 [12]
토라도라 6권 외 강각의 레기오스 2권 등 총합 12권 지름 목록.
외출하고 집에 돌아왔더니 어느새 떡하니 거실 한 구석을 차지하고 있는 택배 한 상자.

드디어 왔구나! 싶어서 냉큼 박스를 개봉하여, 개봉채로 한 번 찍어봤습니다.


렌탈 마법사 12권, 어떤 마술의 금서목록 12권, 토라도라 6권, 카노콘 7권
이누카미 7권, 작안의 샤나 13권, 초강녀 세라 2권, 뱀부 블레이드 9권,
바다의 무녀 3권, 데드맨 원더랜드 1권, 강각의 레기오스 2권, 가정교사 히트맨 리본 20권
━━━━━━━━━━━━━━━━━━━━━━━━━━━━━━━━━━━━━━
총합 = 12권 목록.

쭈욱 나열하니, 이번 배송 물품은 라노베가 압도적으로 많군요..

압도적이라고 해봐야 2배차이지만 말이죠..

하지만, 12월달에는 지를게 배로 많다는 게 머릿속에 떠다니네요.

물론, 9S<나인에스>는 2권이니 쿠훗.. 생각만해도 행복합니다.


만화책은 정발이 왤케 늦었냐고 따지고 싶은 리본 20권이 가장 기대됩니다.

데드맨 원더랜드는 에우레카 코믹스 작가가 그린 신작이니 기대 만빵!

그 밖에는 천생연분의 느낌이 살아있는 바다의 무녀나, 똑같은 패턴인 죽도네요.


11월 신간인데 이제서야 질렀으니, 딱히 언급할 필요는 없는 듯 합니다.

그나저나, 샤나는 원서를 따라잡을 듯 하면서도 안 따라잡는 묘한 작품입니다.

이번 권부터 번역자가 김진호 님에서 하성호 님으로 교체됬는데 어떨지 궁금하네요.

이전 권이 대부분 기대되면서 끝났으니 빨리 읽어보고 싶은 작품들 투성입니다.

그럼, 다음달 지름 목록에서 다시 뵙기를..
 
by 까초니 | 2008/11/25 17:03 | 구매 : 지름 목록. | 트랙백 | 덧글(28)
강각의 레기오스 1권 외 인류는 쇠퇴했습니다 등 총합 17권 지름 목록.
아다마스님 이벤트로 주문한 물품들과 같이 도착한 지름 물품들입니다.

이렇게 보니, 시드노벨만 없군요. 사실 지르고 싶었지만 자금의 한계가.. (변명일 뿐!!.)

이 J노벨은 제가 지른 물품들. 카노콘은 뭐 말 안해도 유명하니..

단지, 살짝(?) 야한 작품에서 어떤 재미가 있을지 고민입니다.
5권 줄거리가 아직 애니 분량인 것 같으니, 신선함이 없을 듯 합니다.

캠퍼는 남자가 여자로 변한다는 설정이 끌려서 질러봤습니다만.
그 러브코메디 마부라호 작가의 작품이니 나름 기대해보겠습니다.

인류는 쇠퇴했습니다는, 초판이 얼마 남지 않았다는 소식을 접하여 그냥 구입..
다른 이웃분들의 리뷰를 읽어본 바로 평은 어느정도 좋으니 안심입니다.

X노벨과 NT노벨은 바로 아다마스 님의 이벤트로 받은 물품입니다.

몇달동안 밀린 작품들을 한 번에 지르게 됬는데 말이죠.
위의 보이는 많은 작품들 중에서는 신간인 강각의 레기오스가
현재로써 가장 기대됩니다, 오늘 밤에 얼른 읽어봐야겠군요..

주문하면 반드시 따라 오는 겉표지 파손 물품.

10권 이상 주문할 때마다 파손된 물품이 하나씩 껴서 배송이 되는데.
제가 운이 없는건지, 아니면 일부러 하나씩 보내주는 건지,
어쨌거나 파손된 책들은 좀 안 걸렸으면 좋겠습니다.

그리고, 빠질리없는 만화책들..

바다의 무녀는 천생연분의 작가 후미즈키 코우의 신작입니다.
세 무녀가 용신(주인공)을 섬기는 스토리인데, 이후 어떻게 봉사하느냐의 따라
평이 갈릴 것 같은 분위기입니다. (전 상관없이 그냥 지를테지만 말입니다..)

어쨌든 책은 쌓아놓고 읽는겁니다─!!


하지만 안 읽으니 문제군요..
 


by 까초니 | 2008/09/24 17:34 | 구매 : 지름 목록. | 트랙백 | 덧글(19)
[X-Novel] 렌탈 마법사 10권 감상
<렌탈 마법사 10권 표지>


애니 방영이 끝나는 동시에 왠지 묻혀가는 느낌이 드는 렌탈 마법사입니다..
딱 여기까지 글을 써놓고 아까 낮에 그만 졸고 말았습니다..(이제서야 일어났다는..)

어쨌거나 10권부터는 2부라는 느낌입니다. 아니 2부랄까요. 2학년으로 진급함으로써
아스트랄에 새로운 신입사원이 등장하는데, 남자라서 별 관심이 없습니다.
* 그 남자때문에 아디의 활약이 없어서 그러는건 절대 아닙니다. [...........]
신입사원의 정체는 바로 호나미와 아디의 노력파 학교 후배라는 것.
그리고 남자주제에 은근히 츤데레 기질이 좀 끼어있는 놈이라서. (왜 남캐가 츤츤 대냐고!!!)

이 신입사원으로 인하여 아스트랄과, 후루베 시가 위기에 처하는데 아스트랄에 소속된 마법사들은
제각각 스타일이 다르고 각자 방면에서 상위쪽에 속하는 지라, 흡혈귀쪽도 놀라는 모습이더군요.
또한 이츠키의 눈의 활용으로 신입사원과 어느새 사장 팀플이 맞는것을 보니,
아스트랄에 좋은 복덩어리 하나가 굴러왔다고 생각합니다. 뭐 회사 발전에 도움을 많이 주고 있으니 말이죠..

예상대로 이 흡혈귀는 오피온과 관계가 있는 상태 마지막에 손을 잡는것을 보니 조만간 다시 등장할 것으로 보입니다.
참고로 흡혈귀의 강함은 휜 크루더 이상이라고 생각되더군요, 다만, 다른 판타지에 등장하는 흡혈귀와는 조금 다릅니다.


PS. 아디가 이츠키와 실을 이으려고 하는 부분이 나오던데 잇지를 못해서 아쉽다고 생각..

PS2. 만약 신입사원이 보는 앞에서 실을 이었다면 어떤 반응을 보일지 궁금했는데 말이죠.
 
by 까초니 | 2008/04/01 22:51 | 감상 : Light Novel. | 트랙백 | 덧글(12)


<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